여의도순복음교회 상담소 상담소 소개 상담 안내 교육 프로그램 심리검사 인터넷 상담 게시판 마이페이지
질문사춘기에 접어든 자녀
말도 잘 듣고 공부도 잘 하던 딸아이가 중2 때부터 말수가 적어지더니 이제는 묻는 말에도 대답하지 않고 공부도 하지 않습니다. 몇 달 후면 고등학생이 되는데 계속 이런 식으로 한다면 어떻게 해야 할지 엄마로서 답답하기만 합니다.
답변자녀 스스로의 실천과 경험들이 중요
매우 안타깝겠지만 아직은 걱정보다는 인내를 가지고 기다려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왜냐하면 따님은 자신의 정체성을 찾기 위해 고민하는 시기에 있기 때문입니다. 부모님께서 따님의 미래를 위해서 많은 것들을 준비해 주시고 또 말씀하시고 이끌어 주시고 계실 것입니다. 그러나 지금의 따님에게는 스스로 생각하고 결정하고 실천하도록 하여 그 결과에 대해서도 스스로 평가해보는 경험이 매우 중요합니다. 이때 부모님께서 해주실 것은 따님의 결정과 행동을 인정하면서 묵묵히 기다려주는 것입니다. 그리고 자신의 책임을 다 했을 때는 칭찬해 주시고 힘들어하면 ‘뭐 도와줄 것은 없니?’하고 물어봐 주어 언제든지 부모님이 버팀목이 되고 있음을 알게 하시면 좋습니다. 그러면 따님은 안정 속에서 정체감을 확립할 뿐만 아니라 책임감, 성취감, 자존감 등 인생에서 필요한 많은 것들을 얻게 될 것입니다. 다시 한번 따님을 잘 살피시는 가운데 주님의 은총이 함께 하시기를 바랍니다. 상담소 제공
학교수업을 싫어하는 아이 
초등5년생의 학습부진